간암전북지역 암환자의 든든한 힘이 되겠습니다.
    원인
  • 간암은 B형및C형 간염 바이러스나 땅콩, 옥수수에 생기는 곰팡이 독소인 아플라톡신이라는 발암물질 등에 의해 생길 수 있으며, 어떤 원인이든지 일단 간경변증이 되면 간암이 생기기 쉽습니다. 이중 간염 바이러스 감염이 우리나라에서는 가장 중요한 원인으로서 100명의 간암 환자가 있을 때 그 중 75명은 B형 간염 바이러스 보유자이며 15명은 C형 간염 바이러스 보유자입니다.(표1)
  • 표1. 한국인 간암의 역학적 원인
  • 한국인 간암의 역학적 원인
    1. B형 간염바이러스 감염 65 ~ 80 %
    2. C형 간염바이러스 감염 10 ~ 15 %
    3. 간경변증 60 ~ 90 %
    4. 알코올성 및 기타 만성 간질환 10 ~ 15 %
  • 진단과 검진
  • 간암은 소리 없이 다가옵니다. 간암이 일으키는 증세로는 오른쪽 윗배 통증, 덩어리 만져짐, 팽만감, 체중감소, 심한 피로감 등이 있지만 이러한 증세들은 대부분 암이 많이 진행된 후에 나타나기 때문에 증세에 의존해서 간암을 조기에 진단하기는 불가능합니다, 그래서 간을 침묵의 장기라고도 하지요 따라서 간암이 생기더라도 완치시킬 수 있는 조기에 진단하기 위해서는 증세가 나타나기 전 단계에서 찾아내야 하는데, 간암은 원인이 잘 알려져 있기 때문에 발암 위험요소를 많이 가지고 있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검진을 철저치 해야 합니다.
  • 대한간학회와 국립암센터는 국내간 전문가들의 논의를 수렴하여 간암을 조기 진단하기위한 검진프로그램을 만들었습니다.(표2)
  • 표2. 간암 검진 권고안
  • 간암 검진 권고안
    목표
    • 간세포암종(이하 간암) 발생 위험이 높은 대상자에서 정기적인 검진을 시행함으로써 조기 발견과 적절한 치료의 기회를 높여 간암으로 인한 사망률을 감소시키고 생존 기간을 연장 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
    검진대상
    • 남자 30세, 여자 40세 이상으로 아래의 위험인자를 가지고 있는 대상자에게 검진을 권고한다.
      • - B형 또는 C형 간염바이러스에 의한 만성 간질환 환자
      • - B형 간염바이러스 표면항원과 C형 간염바이러스 항체가 모두 음성인 간경변 및 기타 간암 발생 고위험군
      검진방법
      • 복부 초음파 검사와 혈청 알파태아단백(alpha-fetoprotein)
        고려사항
        • 1. 상기 검진 대상에 기재된 이외에도 간암 발생의 위험이 높다고 판단되는 경우, 나이에 제한없이 검진을 권고할 수 있으며 환자의 연령, 건강상태를 고려하여 검진이 불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경우 검진대상에서 제외할 수 있다.
        • 2. 대상자의 나이, 성별, 간 경변의 진행정도, 음주 습관, 가족력, 기왕의 검진결과 등을 고려하여 위험도가 높다고 판단될 때는 검진 간격을 단축하거나 복부 전산화 단층촬영을 검진 방법 에 추가 할 수 있다.